그대에게 띄우는 편지       


                          루퍼트 부루크  

오늘은 줄곧  
행복한 날이었소  
하루종일   
그대를 떠올리며  
튀어오르는  
물방울 속에  
춤추는 햇빛으로  
웃음을 엮고  
사랑의 조그마한 근심들을  
하늘로 흩뿌려 날리고  
바다의 눈부시게 하얀 파도를  
그대에게 보냈소


'마음의 양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5-02-05  (0) 2015.02.05
꿈을 꿨다.  (0) 2015.01.19
[시/그대에게 띄우는 편지]  (0) 2014.12.18
2014-12-16  (0) 2014.12.16
[시/연락해 줘]  (0) 2014.12.15
쓰담쓰담  (0) 2014.12.05
Posted by 아이타키

댓글을 달아 주세요